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양천구, 전기자동차 무료 급속 충전소 개방

기사승인 2020.02.03  07:39:08

공유
default_news_ad1

- - 양천구, 이달부터 신월동에 ‘서울형 전기차 집중충전소’ 개방, - 5대 동시충전 가능한 급속 충전기 24시간 무료 이용 가능해

“환경 생각해서 전기차 계속 쓰고 싶어도 충전 한번 하려면 속 터져요. 보통 완속 충전기 설치된 충전소 가면 한번 충전하는데 4-5시간은 걸리니까···.” 전기 자동차를 3년째 이용하는 한 양천구민의 말이다.

이처럼 구민들이 전기자동차를 이용하고 싶어도 충전 인프라가 충분히 확보되지 않아 불편이 따르는 실정이다. 이에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전기자동차 충전 인프라를 확충하여 전기자동차 보급률을 높이기 위해 서울시 및 환경부와 협력하여 ‘서울형 전기차 집중충전소’를 설치했다고 전했다.

신월동에 위치한 서울형 전기차 집중충전소 사진

구는 지난해 3월 ‘서울형 집중 충전소 구축 사업‘에 선정되어 투자받은 시비 2억 원으로 신월동 가로공원로 유휴도로부지에 전기차 급속 충전소를 완공하였다. 또 올해 1월부터는 전문 운영업체와 위탁계약을 맺고 충전기 운영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데 성공, 이달부터 무료 개방한다.

이번에 신월동 충전소에 설치된 충전기는 50kw 1기, 동시충전형 100kw 2기로, 총 5대를 동시 충전할 수 있다. 신월동은 대부분이 주택지로, 충전소 부지 확보가 쉽지 않아 다수의 전기차 충전기를 집중 설치한 사례는 이번이 처음이다. 또한 이번에 설치된 충전기는 약 30분의 충전시간이 걸리는 급속 충전기로, 4-5시간이 소요되던 기존 완속 충전기에 비해 충전소요시간이 대폭 짧아졌다.

충전소는 연중무휴로 24시간 운영되며, 고장이나 불편사항을 실시간으로 해결 할 수 있는 콜센터 운영∙환경부 충전정보시스템과의 연계∙충전시설의 주기적인 안전점검 등을 통해 이용자가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되어 있다. 또한 이용자들이 충전 중 이용할 수 있는 주민쉼터도 마련했다.

양천구청 녹색환경과 관계자는 “전기자동차의 보급 확대는 양천구를 미세먼지 없는 깨끗한 도시로 만드는데 큰 힘이 된다. 양천구가 녹색도시 ECO양천을 위해 충전 인프라를 구축하는 데 힘쓰는 만큼, 전기자동차 이용률이 늘어나길 바란다.”고 전했다.

구의 전기자동차 충전소 위치 및 전기자동차 구매 시 지원 혜택 등은 양천구청 홈페이지(www.yangcheon.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인숙 기자 thesejongtv@daum.net

<저작권자 © 금요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